공지사항
조합공지사항
오늘의뉴스
성명/보도/논평
전국본부소식
전국지부소식
지부일정
청과의 합의사항
|서울지역본부| [논평] 개방형 직위 고위공무원은 유능한 인재, 하위직 임기제는 소모품인가? 20190729(0).swf
  2019/09/04 1491

[논평] 개방형 직위 고위공무원은 유능한 인재, 하위직 임기제는 소모품인가?

 

 

인사혁신처는 어제(9 3) 보도자료를 내고 개방형 직위로 고위공무원에 임용된 민간 출신 공무원이 소신껏 일할 기회를 주기 위해 일반직 전환의 기회를 5년에서 3년으로 줄이고 일반직 전환 후에도 해당 직위에서 의무적으로 재직해야 하는 기간을 3년에서 1년으로 단축하는 내용을 국무회의에서 통과시켰다고 했다.

황서종 인사혁신처장은 “유능한 민간 인재의 폭넓은 공직 유치를 통해 정부의 개방성과 전문성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개방형 직위로 채용된 과장급 이상의 고위공무원은 정년까지 일할 자격이 있는 전문성과 소신있는 공무원이고 6급 이하의 하위직 임기제공무원과 이들 중에서도 다수인 시간선택제임기제공무원들은 소신도 전문성도 없는 무자격 소모품이란 말인가? 인사혁신처의 개방형 직위 고위공무원의 일반직 전환 요건 완화는 하위직 임기제공무원에 대한 명백한 차별이자 계급불평등의 전형이다.   

 

6급 이하의 하위직 임기제공무원들은 1년에서 2년 임용약정을 거듭해 최장 5년 임기가 끝나면 재채용시험을 치르고 새로운 1년 차로 경력인정도 받지 못한 채 불안한 세월을 살고 있다. 임기연장이 안될까 두려워 부당하게 많은 업무가 맡겨져도 거부하지 못한 채 묵묵히 일해왔고 정규직 공무원들과의 차별도 감수해야 했다. 고용 안정은커녕 육아휴직이 빌미가 되어 임기연장이 거부되거나 열심히 일하고도 납득할 이유없이 재임용에 탈락하기도 했다.

 

무엇보다도 개방형 직위 고위공무원제의 취지도 문제다. 정부는 공직사회가 신분 보장, 연공서열의 인사운영 등 경쟁시스템이 미흡하여 민간부문에 비해 경쟁력이 떨어지고 생산성이 낮다며 개방형 직위 고위공무원 임용을 통해 경쟁을 도입하고 정부의 생산성을 제고한다는 것이다. (행안부, 개방형직위 도입배경, 2009) 기업의 이윤논리를 공직사회에 적용하고자 하는 것이다. 소신껏 업무를 하려면 신분보장은 당연하며 공무원이 해야하는 일은 경쟁이 아니라 질좋고 보편적인 복지를 위한 더 나은 공공 서비스 생산이어야 한다.

 

개방형 직위 고위공무원에게 3년 동안 일 잘하면 일반직으로 전환해 주겠다는 특혜를 줄 것이 아니라 낮은 처우와 박봉에도 불구하고 말단에서 불철주야 대민 서비스를 하고 있는 6급이하 하위직 임기제의 고용안정 방안 마련이 우선이어야 한다 

  

 

2019 9 4

 

 

[메세지]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수
6295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22 163
6294 |부산지역본부| 2019 간부역량강화 노동자학교 제5...   2019/10/22 180
6293 |서울지역본부| 11.9 권리찾기 공무원대회 조직 및...   2019/10/21 159
6292 |세종충남지역본부| 2019 세종충남본부 상근활동가 수련회   2019/10/21 190
6291 |부산지역본부| 부산본부 상근활동가 수련회 개최   2019/10/21 234
6290 |부산지역본부| 불성실 규탄! 공무원 권리찾기 선포! 간부 결의대회   2019/10/21 204
6289 |서울지역본부| 서울중구청 김기식 감사담당관 규탄 1인 시위-인천본부 지원   2019/10/21 237
6288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21 158
6287 |서울지역본부| 11.9 권리찾기 공무원대회 조직 및... 2019/10/18 190
6286 |서울지역본부| 11.9 권리찾기 공무원대회 조직 및... 2019/10/18 208
6285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8 196
6284 |대구경북지역본부| 전국공무원노동조합 간부 결의대회 2019/10/17 262
6283 |대구경북지역본부| 2019년 상해 임시정부 유적지 탐방 2019/10/17 250
6282 |서울지역본부| 불성실 교섭! 공무원 권리찾기 투쟁선... 2019/10/17 289
6281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7 230
6280 |세종충남지역본부| 공무원노조 간부결의대회 2019/10/16 339
6279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6 318
6278 |세종충남지역본부| 충남도청 국정감사 대응 선전전 2019/10/15 304
6277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5 312
6276 |서울지역본부| 2019년 제7회 김대중 평화 마라톤 참가 2019/10/14 332
6275 |서울지역본부| 2019년 서울시 국정감사 대응 선전전 진행 2019/10/14 332
6274 |서울지역본부| 직원 괴롭힘과 보복탄압 서양호 중구청... 2019/10/14 802
6273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4 303
6272 |세종충남지역본부| 민주노총 세종충남본부 조합원 한마당 2019/10/14 284
6271 |세종충남지역본부| 톨게이트 투쟁승리 결의대회 2019/10/14 266
6270 |서울지역본부| 직원에게 갑질하는 서양호 중구청장 규... 2019/10/11 488
6269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1 342
6268 |부산지역본부|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 출근선전전 2019/10/11 368
6267 |부산지역본부| 민주노총 부산본부 단위대표자 간부 결의대회 2019/10/11 336
6266 |부산지역본부| 119대회 준비를 위한 간부 워크숍 2019/10/11 338
6265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1 332
6264 |경남지역본부| 11.9 권리찾기 공무원대회 조직을 ... 2019/10/10 353
6263 |서울지역본부| 11.9 권리찾기 공무원대회 조직 및... 2019/10/10 348
6262 |서울지역본부| 해직자원직복직 촉구 자유한국당 나경원... 2019/10/10 303
6261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0 419
6260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10 318
6259 |세종충남지역본부| 세종충남본부 출범 16주년 기념식 2019/10/10 347
6258 |서울지역본부| 서울중구 서양호 구청장 규탄 결의대회 개최 2019/10/08 513
6257 |서울지역본부| 119 대회 조직과 현장의견 수렴을 ... 2019/10/07 436
6256 |부산지역본부| 2019-05차 부산지역공무원 교사 협의회 개최 2019/10/04 463
6255 |서울지역본부| 해고자 원직복직, 비정규직 차별철폐 희망버스 연대집회 2019/10/04 468
6254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04 473
6253 |서울지역본부| 직장 내 괴롭힘과 노조탄압 주범 서양... 2019/10/02 546
6252 |부산지역본부| 부산본부 9대 제25차 운영위원회 개최 2019/10/02 465
6251 |부산지역본부| 직장내 갑질 근절을 위한 설문조사 결과 2019/10/02 501
6250 |서울지역본부| 서울 중구지부 노조탄압 자행하는 중구청장 규탄 1인 시위 2019/10/01 477
6249 |서울지역본부| [성명] 서양호 중구청장은 제 2의 ... 2019/10/01 619
6248 |서울지역본부| 서양호 중구청장 노조탄압 관련 서울지... 2019/09/30 650
6247 |서울지역본부| 서울본부 제21차 운영위원회 개최 2019/09/27 646
6246 |서울지역본부| 종로구지부 대의원대회 - 서울시노사협의회 중간 보고 등 2019/09/26 738
 
첫페이지가기이전 페이지가 없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마지막페이지가기
0 587,621